대출이자 부담 줄이는 4가지 방법

MoneyBag.png
전 금융권 금리할인 혜택

이달의 한정 대출쿠폰 제공 중

다음

뱅크샐러드마지막 수정
대출이자

본 콘텐츠는 뱅크샐러드가 축적한 방대한 대출 데이터와 전문성을 기반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콘텐츠와 더불어 국내 모든 신용대출 중 가장 경쟁력있는 상품을 찾는다면 금리 낮은 대출 랭킹을 이용해 보세요.


 

 22년 10월 한국은행 기준금리가 3%까지 인상되면서, 대출 금리가 급등하면서 이자 부담이 가중 되고 있다. 이미 받은 대출이 변동금리인 경우 이자부담이 증가하면서 가처분 소득이 너무 줄어들어 힘들다는 이야기가 주변에서 들려온다.

 

이렇듯 가파르게 상승한 대출 금리가 부담된다 해도 살아가면서 대출은 여전히 필요하다. 결혼을 앞두고 전세 자금을 마련해야 하는 경우, 사업 확장을 위한 사업자금이 필요한 경우, 1천만원 안팎의 긴급자금이 필요한 경우 등이 이에 해당된다. 

 

22년 10월 한국은행 가계부채 현황 자료에 따르면, 가계대출 잔액은 1,757조 9,000억에 달한다. 기준금리 인상으로 인한 대출이자 부담은 3조 3,000억이 증가하였고, 가계대출 1인당 연간 이자 부담은 16만 4,000원씩 늘어나는 것으로 분석했다. 최근 1년간 기준금리 2.5%P 인상에 따른 1인당 대출이자 부담 증가액은 164만원에 이른다. 

원하는 주제로 바로가기

경제활동에서 필수적인 부분이 되어버린 대출에는, 대출이자라는 큰 부담이 따른다.

 

처음에는 잘 갚을 것 같던 대출원금과 대출이자는 날이 갈수록 버겁게 느껴진다. 최근 금리 인상 속도는 매우 가파르다. 문제는 물가가 오랜 기간 큰 폭으로 오르고 있는 만큼 현재의 금리 인상도 앞으로 장기화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러한 대외 환경의 변화 속에서 대출이자 부담을 덜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많은 사람들이 이미 일으킨 대출이자는 줄일 수 없다고 알고 있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 은행에서 잘 알려주지 않는 대출이자 절감 방법들이 있다. 다음과 같이 한다면, 남은 대출이자를 줄여나갈 수 있다.

 

대출이자 줄이기 첫번째 방법 : 대출 중도상환하기


첫번째 대출이자를 줄이는 방법은 대출원금 일부를 중도상환 하는 것이다. 시중은행의 경우 담보대출의 중도상환에 대해서는 주로 3년까지 1.5%의 중도상환수수료를 부과한다. 만약 대출 실행 후 1년만에 중도상환을 하면 중도상환금액의 1%를 수수료로 내야 하고, 2년만에 대출 중도상환을 하면 0.5%의 중도상환수수료를 내야 한다. 은행에서는 이를 이유로 중도상환을 권유하지 않는다. 하지만 중도상환수수료 뒤에 가려진 대출 중도상환이 가져다 주는 효과는 생각보다 훨씬 크다. 아래 예시에서 함께 계산해보자.

 

# 연 금리 3.5%, 5년만기 원리금균등상환방식의 조건으로 1억원을 빌렸다고 가정하자. (원금균등상환방식이란, 대출원리금이 대출기간 동안 매월 동일한 상환 방식을 말한다.) 이 조건으로 돈을 빌린다면 매월 1,819,174원의 원리금을 갚아야 한다. 5년간 금리 변동이 없다고 가정할 경우 5년간 내야 할 대출이자의 총액은 9,150,472원이다.

 

만약 2년 후에 여유자금 1천만원이 생겨 이 돈을 일부 대출 중도상환 했다고 하자. 이 경우 중도상환수수료 5만원을 내야 한다.(1천만원 x0.5%) 2년 후 대출원리금의 잔금은 62,083,472원이었는데 1천만원을 중도상환했기 때문에 향후 3년간 내야 할 대출원리금의 잔금은 52,083,472원으로 줄어들고, 이 잔금에 대해 남은 3년간 내야 할 대출이자의 총액은 2,383,227원이 된다. 대출 중도상환으로 인해 들어가는 수수료와 이자총액의 합은 2,433,227원이다.

 

반면 대출 중도상환을 하지 않고 2년후에 남은 3년간 계속 상환을 할 경우, 3년간 남은 대출이자의 총액은 3,406,824원이 된다.

 

두 가지 경우의 비용차이는 약 973,597원이나 된다. 만약 대출 중도상환 금액을 더 올린다면 남은 기간 내야 할 대출이자 비용을 더 줄일 수 있다.

 

중도상환 대출이자 계산 비교

① 2년 후 대출 중도상환하지 않고 3년간 계속 내는 경우 (대출 잔액 62,083,472원에 대한 총액)

   : 남은 3년간 대출이자 총액 : 3,406,824원
 

② 2년 후 1천만원 대출 중도상환하고 잔금에 대해 3년간 계속 내는 경우

   : 중도상환 수수료 : 50,000원 (10,000,000원 X 0.5%)
     남은 3년간 이자총액 : 2,383,227원 (대출잔액 52,083,472원에 대한 총액)

 

  → 비용(대출이자+중도상환 수수료) 차이 : 973,597원
 

 

대출 중도상환을 하면서 대출잔금이 1천만원 줄어들었기 때문에 당연히 매월 내야 하는 대출 이자도 줄어들게 된다. 결국 대출 중도상환수수료를 내서라도 대출잔액을 줄이는 것이 훨씬 유리하다는 이야기다. 뿐만 아니라 3년이 지나면 대출 중도상환수수료가 부과되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적극적인 대출 중도상환을 통해 이자총액을 줄일 필요가 있다. 대출 중도상환을 통한 총비용 절감은 원금균등상환방식, 거치식상환방식의 경우에도 마찬가지다.

 

위에서 볼 수 있듯이 은행이 채무자들에게 대출 중도상환을 권장하지 않는 이유는 명확하다. 바로 은행의 가장 큰 수입원인 대출이자 수입이 줄어들기 때문이다. 하지만 대출을 받는 입장에서는 적극적으로 대출 중도상환 제도를 활용할 필요가 있다.

2024년 하반기부터 바뀌는

대출이자 줄이기 두번째 방법 : 대환대출 활용하기

 

대출이자를 줄일 수 있는 두 번째 방법은 대환대출이다. 이는 기존의 대출상품에서 다른 대출상품으로 갈아타는 방법이며, 주로 대출이자 총액을 낮추려는 목적으로 실행한다.

 

대출을 일으킨 후 본인의 신용등급이 좋아졌거나 낮은 금리의 상품이 출시됐다면 대환대출을 신청해보자. 최근에는 신용대출 가(假)조회를 할 경우 조회기록은 남지만, 신용점수가 떨어지지는 않는다. 대환대출을 원한다면 한두 차례 대출 견적을 뽑아도 된다.

 

대환대출을 하는 방법은 본인의 주거래은행이나 다른 시중은행을 직접 찾아가는 것이다. 그러나 여러 개 은행을 하나하나 비교하기 위한시간이 부족하다면, 금융 플랫폼의 대출비교서비스를 통해 은행별 대출상품을 비교해보면 된다. 뱅크샐러드는 ‘신용대출 금리 비교 한번에’ 서비스를 통해 국내 최초로 대출 비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39개 금융사의 신용대출  금리와 한도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대출상품에 대한 지식이 없거나 신용등급이 낮아 고금리 대출상품을 쓰게 된 사람들은 저축은행에서 취급하는, 서민용 대출상품인 햇살론으로 갈아타보자. 햇살론은 고금리를 부담하는 저신용·저소득 서민에게 저금리로 대출해드리는 제도로 정부와 지자체, 서민금융회사가 공동으로 보증재원을 출연하고 서민대출에 대해 지역신용보증재단에서 보증하는 서민대출이다.

햇살론
 

그리고 대환대출 후 첫번째 방법처럼 일부 대출 중도상환을 하자. 대출이자 총액은 더욱 낮아질 것이다. 단, 현재와 같은 금리 상승기에는 대환대출이 큰의미가 없을 수도 있으니 햇살론과 같은 정부와 지자체가 보증하는 대출상품으로 대환대출을 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대출이자 줄이기 세번째 방법 : 금리인하요구권 활용하기

 

세번째 추천 방법인 금리인하요구권은 생각보다 잘 알려져 있지 않다. 금리인하요구권은 대출 상환능력이 더 좋아지면 은행에 금리인하를 요구할 수 있는 권리로서 신용대출 뿐만 아니라 자동차할부와 같은 할부금융 및 리스에도 신청할 수 있으며, 담보대출도 일부 가능하다.


대출 후 개인의 신용등급이 올라가거나 연 소득의 상승, 직장 변동, 직장 내 직위 상승, 전문자격증 취득 후 현업 근무 등 여러 여건이 좋아지면 금리인하요구권을 신청해보자. 하지만 승진으로 급여가 오르거나 안정적인 직장으로 옮겼다 해도, 부채비율이 상승했다면 금리인하 요구가 거절될 수 있다.

 

금리인하요구권은 은행, 저축은행, 여전, 보험 등 4개 업권에서 제도가 법제화되었다. 17년 이후 금리인하 신청건수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17년 20만건에서 20년 91만건으로 3년간 무려 4.5배로 증가되었다. 이는 비대면 금리인하신청이 가능해졌기 때문이다. 신청 방법도 간단하다. 인터넷, 모바일뱅킹을 통해 본인 신용등급 개선(소득 및 직위상승 등)에 대한 입증 자료를 제출하면 된다.

 

대출이자 줄이기 네번째 방법 : 대출 시 원금균등분할상환방식 선택하기 


마지막으로 대출이자를 줄이는 네번째 방법은 대출 상환방식을 신중하게 선택하는 것이다. 대출을 신규로 받을 때, 어떤 대출 상환 방식을 선택하냐에 따라 대출이자 총액의 차이가 크다. 

 

대출상환방식에는 크게 원금균등분할상환방식과 원리금균등분할상환방식이 있다. 또한 원금 상환의 부담을 잠시 동안 줄여주고 특정기간 이자만 상환하는 거치식 상환방식도 있다. 하지만, 매월 납입 여력이 된다면 거치식상환방식보다는 원금균등 분할상환방식이나 원리금균등 분할상환방식을 선택하는 것이 대출이자 총액의 절감 측면에서는 유리하다.

 

만약 원리금 상환에 대한 부담을 느껴 초기에 이자만 내도 되는 거치식상환 방식을 선택하는 경우라면, 이자만 내는 기간을 1년, 3년 등 짧은 것으로 선택할 것을 권한다. 정부의 권고로 인해 최근에는 은행권이 1년 거치, 9년 원리금균등상환 식으로 거치기간이 1년인 상품을 많이 출시하고 있는 상황이므로 적극적으로 활용하자.

 

그리고 대출상환방식은 원금균등분할상환 방식이 초기 월 대출이자와 원금 상환부담이 있긴 하지만, 원리금균등분할상환방식보다 대출이자 측면에서 고객에게 더 유리하다.

 

대출 원리금을 줄여 나가는 것만큼이나 현재의 재무상황을 개선시키는 방법도 없다. 높은 대출이자로 걱정이 많다면, 위의 네 가지 대출이자를 줄이는 방법 중 자신이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 대출이자를 절감시켜보자.

 

📢 추천해요!

  • 🔢 신용점수 1,000점 만들고 싶다면?!
    > 약 5,400명은 내 신용점수를 조회하고 관리하고 있어요!

 

  • 🔍 금리 저렴한 대출 찾아보고 있다면?!
    > 10명 중 4명은 최소 1% 더 낮은 대출을 찾았어요!

 

  • 🔎 금리 낮추는 대환대출을 찾아보고 있다면?!
    > 10명 중 7명은 갈아탈 대출을 찾았어요!

 

  • ✍️ 대출에 대해 더 공부하고 싶다면?!
    > 신용점수 조회를 자주 하면, 신용점수가 떨어질까?를 추천해요!

캐시백 주는 금리 할인쿠폰

뱅샐에서 대출비교하고 혜택받기다음

금리 쿠폰

같이보면 좋은 글

  • 본 콘텐츠는 이용자의 합리적인 선택과 결정을 돕기 위해 본인신용정보관리회사인 뱅크샐러드가 제공하는 객관적인 금융상품 분석·컨설팅 정보이며, 제휴된 금융상품직접판매업자의 금융상품 광고가 아닙니다.
  •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 및 콘텐츠산업 진흥법에 따라 보호됩니다. 본 콘텐츠는 출처 URL(www.banksalad.com/articles/home)을 명시하는 것을 조건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의견남기기
    뱅크샐러드 로고.png

    뱅크샐러드

    뱅크샐러드는 소비자에게 가장 필요한 금융 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습니다. 깊이있고 정확한 금융 콘텐츠를 뱅크샐러드와 함께 하세요.
    금융 어드바이저 글 더보기

    추천 콘텐츠